축복기도 -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Author
kchung6767
Date
2018-09-14 01:41
Views
68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하느님께서 아들을 세상에 보내신 것은, 세상을 심판하시려는 것이 아니라 세상이 아들을 통하여 구원을 받게 하시려는 것이다.”(요한 3, 17)


당신의 아들을 십자가에 못박혀 죽게하시는 하느님, 인간의 이성으로서는 도저히 이해가 되지 않는 사랑의 실천입니다. 이 세상에서 누가 다른 사람을 위해서 자신의 아들을 죽게하겠습니까. 이 엄청난 사랑 앞에서 우리는 참으로 겸손할 수 밖에 없습니다. 하지만 이 엄청난 사랑도 인간이 마음을 열지 않으면 체험할 수 없습니다. 자신이 죄인 임을 고백하는 사람 만이 이 사랑 체험할 수 있습니다. 인간을 심판하시기 위해서가  아닌 구원하기 위해서 자신의 아들을 우리에게 보내주신  하느님께 참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오늘 하루를 시작하면서 우리와 우리 가족 모두가 주님의 은총과 사랑 안에서 하느님의  이 엄청난 사랑을 체험하는 거룩한 하루 되시도록 기도합니다.

Total 182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173
New 축복기도 - 2018년 11월 19일 월요일
kchung6767 | 2018.11.18 | Votes 0 | Views 109
kchung6767 2018.11.18 0 109
172
축복기도 - 2018년 11월 18일 일요일
kchung6767 | 2018.11.17 | Votes 4 | Views 165
kchung6767 2018.11.17 4 165
171
축복기도 - 2018년 11월 17일 토요일
kchung6767 | 2018.11.16 | Votes 4 | Views 142
kchung6767 2018.11.16 4 142
170
축복기도 - 2018년 11월 16일 금요일
kchung6767 | 2018.11.15 | Votes 4 | Views 153
kchung6767 2018.11.15 4 153
169
축복의 기도 - 2018년 11월 15일 목요일
kchung6767 | 2018.11.14 | Votes 5 | Views 175
kchung6767 2018.11.14 5 175
168
축복기도 - 2018년 11월 14일 수요일
kchung6767 | 2018.11.13 | Votes 7 | Views 190
kchung6767 2018.11.13 7 190
167
축복기도 - 2018년 11월 13일 화요일
kchung6767 | 2018.11.12 | Votes 7 | Views 192
kchung6767 2018.11.12 7 192
166
축복기도 - 2018년 11월 12일 월요일
kchung6767 | 2018.11.11 | Votes 9 | Views 183
kchung6767 2018.11.11 9 183
165
축복기도 - 2018년 11월 11일 일요일
kchung6767 | 2018.11.10 | Votes 7 | Views 187
kchung6767 2018.11.10 7 187
164
축복기도 - 2018년 11월 10일 토요일
kchung6767 | 2018.11.09 | Votes 9 | Views 190
kchung6767 2018.11.09 9 190